제목 어른들이 장난감 시장의 판도를 주도한다
  글쓴이 운영자 날짜   2016-08-30
어른들이 장난감 시장의 판도를 주도한다.
- 드론, 피규어 등 성인수요 많은 장난감 상표출원 대폭 증가 -

# 장난감 시장에서 성인들이 새로운 고객으로 떠오르고 있다. 그동안 어린이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장난감시장이 키덜트* 열풍에 따라 구매력을 갖춘 성인을 타킷으로 확산되는 분위기다. 실제 관련기업들의 드론, 피규어 등 성인수요가 많은 장난감 관련 상표출원도 활기를 띠고 있다.
* 어린이를 뜻하는 ‘키드’(Kid)와 어른을 의미하는 ‘어덜트’(Adult)의 합성어로써 ‘아이들과 같은 감성과 취향을 지닌 어른’을 지칭함

□ 특허청(청장 최동규)에 따르면 드론 등 무선조종 장난감, 피규어(figure)등의 상표출원비율이 꾸준하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□ 성인수요가 많은 드론, 피규어 상표출원 증가세

ㅇ 전체 장난감 출원비율에서 드론 등 무선조종 장난감, 피규어 상표가 차지하는 비율은 2013년 17.5%, 2014년 19.9%, 2015년 30.2%, 2016년 7월기준 38.8%를 차지하며 꾸준하게 늘어나는 것으로 조사됐다. 실제 같은기간 상표출원건수로도 416건, 438건, 719건이 출원됐고 2016년 7월 기준으로 605건이 출원되며 연말까지 1000여건 이상의 상표가 출원될 것으로 예상된다.

ㅇ 전체 장난감 출원비율대비,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드론을 포함한 무선조종 장난감 상표출원비율은 2013년 7.8%, 2014년 8.9%, 2015년 9.6%, 2016년 7월기준 14.7%가 출원됐다. 같은 기간 상표출원건수로는 186건, 196건, 230건으로 꾸준하게 증가하며 현재기준(2016.7)도 230건이 출원돼 7개월만에 전년과 같은 수치를 보였다.

□ 외국계 대형기업도 국내 장난감 상표출원

ㅇ 이러한 상표들 중 눈에 띄는 것은 스타크래프트를 개발한 미국의 블리자드社가 국내 PC게임 점유율 1위인 오버워치(OVERWATCH)를 액션 피규어에 출원했고, 액션캠*분야의 선도기업인 고프로社가 카르마(KARMA)를 오락용 원격조종 민간용 드론에 출원했다. 그 밖에도 세계 최대의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는 알리바바社도 도형상표를 피규어(figure)에 출원했다.【붙임4】
* 액션캠(action cam) : 자전거, 헬멧, 서핑보드 등에 부착하여 레저활동을 촬영할 수 있는 전용 카메라

ㅇ 대중적인 브랜드 파워를 가진 이들 기업들은 장난감 제조업체는 아니지만, 성인들을 주 소비층으로 하는 장난감 시장에 관심을 가지고 관련 상품 개발을 진행하는 것으로 내다볼 수 있다.

□ 특허청 최규완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“저출산으로 장난감의 주 소비층인 어린이들이 줄고 있고, 키덜트 열풍으로 성인들의 장난감 수요 증가로 관련기업들도 새로운 시장에 치중할 것으로 전망된다”며 “상표출원은 상품시장에 선행한다는 사실을 고려할 때, 성인을 주 소비층으로 하는 장난감 상표출원도 앞으로 꾸준하게 증가하며 관련 산업 규모도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”고 밝혔다.
목록